오프라 윈프리의 크리스마스 선물 제안

핸드크림부터 차이 티 세트, 실내 그릴까지 연말연시 선물 12가지
오프라 윈프리는 해마다 연말이 되면 크리스마스 선물용으로 추천할 만한 상품을 선정해 발표한다. / 사진:NEWSIS

크리스마스 시즌에 맞춰 ‘2018 오프라가 가장 좋아하는 것(Oprah’s Favorite Things)’ 목록이 나왔다. 오프라 윈프리는 해마다 연말이 되면 그해 나온 상품 중 선물용으로 추천할 만한 품목을 선정해 발표한다. 올해는 인조 모피부터 아름다운 유리그릇, 스마트 사진틀까지 100개가 넘는 상품이 선정됐다. 뉴스위크가 그중 12가지를 골라봤다.

통 사봉의 라 샤틀렌 핸드크림
사진:AMAZON

상품설명: 유기농 시어버터와 비타민 E, 아르간 오일이 20% 함유된 이 핸드크림은 보습과 영양공급, 피부보호 효과가 뛰어나다. 촉촉한 크림이 피부에 빨리 스며들어 손을 부드럽고 매끈하게 만들어준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마젠타(자홍색)와 번트 시에나(짙은 적갈색)를 포함해 64가지나 되는 색상 중에서 선택할 수 있는데 굳이 기본적인 색상에 매달릴 필요가 있을까? 이 선물을 받을 친구가 알록달록한 튜브에 담긴 12가지 핸드크림이 든 예쁜 양철 상자를 열 때의 기분을 상상해보라.” (68달러)

트러프의 트러플 핫소스
사진:AMAZON

상품설명: 트러프는 잘 익은 빨간 고추에 검은 송로버섯과 유기농 아가베 넥타, 기타 풍미 좋은 향신료를 섞어 만든 핫소스 브랜드다. 세심하게 만들어진 이 제품은 핫소스에 대한 당신의 생각을 바꿔놓을 것이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검은 송로버섯이 들어간 이 매콤한 소스는 정말 맛있다. 나만 그렇게 생각하는 게 아니라 30년 동안 핫소스를 애용해온 스테드먼(오프라의 파트너 스테드먼 그레이엄)도 아주 좋아한다.” (17.98달러)

바담 티의 차이 티 프라이비트 리저브 3종
사진:AMAZON

상품설명: 맛있는 천연 차이 티 3종이 아름다운 금색 양철 캔에 담겨 고급 선물 상자로 포장됐다. 크리스마스를 찻잔에 담아 마셔보자. 오프라의 추천사: “난 맛있는 차이 티를 정말 좋아한다. 정확히 말하자면 인도에서 직수입한 향이 있는 우롱차나 생강차, 달콤한 계피차가 제일 좋다.” (29.99달러)

마야 J의 ‘임파워드’ 팔찌
사진:AMAZON

상품설명: 임파워드 팔찌는 사랑과 힘, 긍정적인 사고를 확산시키는데 목표를 두고 제작됐다. 팔찌에 새겨진 단어 하나하나가 여성에게 영감과 힘을 실어주기 위해 선택됐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오프라 윈프리 리더십 아카데미에 참가하는 여성들이 자신을 설명할 때 이 팔찌에 새겨진 단어들을 사용했으면 좋겠다.” (38달러)

리코 세타 SC 360도 스틸&비디오 카메라
사진:AMAZON

상품설명: 주변 360도의 모든 것을 사진 한 방에 담을 수 있다. 스마트폰을 이용해 멀리서도 찍을 수 있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사진광들이여, 준비하시라. 이 360도 카메라만 있으면 스타디움이나 체육관 등 넓은 장소에서 광범위한 사진이나 비디오를 쉽게 찍을 수 있다.” (179.95달러)

키드 메이드 모던 수공예 세트
AMAZON

상품설명: 1250개 아이템으로 이뤄진 이 세트는 어린이가 수공예를 시작하기에 안성맞춤이다. 펠트와 잔털 막대, 털실 방울부터 접착제와 가위, 구슬까지 초보자에게 필요한 모든 게 들어 있다. 상상력만 더하면 된다. (39.99달러)

‘메뉴: 식사와 추억에 관한 책(Menus: A Book for Your Meals and Memories)’(자크 페팽 지음)
AMAZON

상품설명: 프랑스의 전설적인 셰프 자크 페팽이 쓰고 삽화를 그린 일기 형식의 책이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디너 파티를 자주 여는 사람은 언제 누구에게 무슨 음식을 대접했는지 기억하기 어렵다. 하지만 자크 페팽이 손으로 그린 삽화가 곁들여진 이 메뉴 일기에는 그 모든 사항이 꼼꼼히 기록됐다.” (13.51달러)

필립스 무연 실내 그릴
AMAZON

상품설명: 필립스 무연 실내 그릴은 실내에서 맛있는 그릴 요리를 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. 첨단 적외선가열 기술을 채택한 이 기기는 지방이 탈 때 발생하는 연기와 기름 튀는 현상을 줄이면서 완벽한 그릴 요리를 만들어준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애덤 글래스맨이 이 무연 실내 그릴에 요리한 고기와 채소는 숯불에 구운 듯한 맛이 난다고 말했을 때 난 설마 그럴까 싶었다. 하지만 그가 만들어준 버거를 먹어보고 나서 고개가 절로 끄덕여졌다.” (279.95달러)

마운트 맨스필드 메이플의 유기농 커피가 첨가된 버몬트 메이플 시럽
AMAZON

상품설명: 어떤 사람들은 단맛이 조금 나는 커피를 좋아하지만 우리는 달콤한 시럽에 커피가 조금 든 것을 좋아한다. 버몬트 메이플 시럽에 공정거래 유기농 커피 원두(미디엄 로스트)를 우려 넣었다. 달콤한 향과 흙 냄새가 한데 어울려 환상적인 맛을 낸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자바 커피 향이 나는 이 메이플 시럽은 당신 집에서 하룻밤 묵어가는 손님을 아침에 기분 좋게 일어나게 할 것이다.” (34.99달러)

시카고 메탈릭의 전문가용 라자냐 3종 팬
AMAZON

상품설명: 팬 하나로 3가지 라자냐를 구울 수 있다. 각 칸이 표준 라자냐 누들 사이즈에 맞게 제작됐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식구의 식성이 다양하다면 이 팬이 매우 편리할 것이다. 예를 들면 베지태리언과 글루텐 프리, 소고기 라자냐를 한번에 구울 수 있다. (18.28달러)

올리 엘라의 시야 어린이용 수트케이스
AMAZON

상품설명: 올리엘라의 어린이용 여행가방 시야 수트케이스를 소개한다. 이 여행가방은 2~6세 아동이 공항이나 기차역, 정원에서 바퀴를 굴려 이동시킬 수 있다. 이 가방은 여행할 때뿐 아니라 어린이가 아끼는 물건이나 장난감을 보관하기에도 안성맞춤이다. 깜찍한 모양새가 어린이 침실이나 놀이방에 썩 잘 어울린다. 접어 넣을 수 있는 손잡이가 있어 손으로 들어서 나를 수도 있다. 또 안쪽에 고무 밴드가 있어 아이가 좋아하는 봉제완구를 넣기에도 딱 좋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어린이 여행객을 위한 깜찍하고 가벼운 트렁크지만 색상은 장미·겨자·민트·러스트 등 어른스럽고 우아하게 나왔다.” (79달러)

글리터빌 스튜디오의 레인보우 텀블러
AMAZON

상품설명: 무지개 색상이 어떤 장소에서나 분위기를 더해 준다. 오프라의 추천사: “이 오묘한 색상의 핸드블로운(손에 잡고 불어서 만든) 유리 텀블러는 모든 파티를 멋스럽게 만들어준다.” (38.40달러)

– H. 앨런 스콧, 대니얼 에이버리 뉴스위크 기자